이변 속출에 네이버 월드컵 예측 40만명 중 단 1명 남아

이변 속출에 네이버 월드컵 예측 40만명 중 단 1명 남아

토쟁이 토토씨피알 리카게임
안카,anca8 씨투씨 벳코리아
16692619659095.jpg
약 40만명이 참여했던 ‘네이버 2022 카타르 월드컵 승부예측 이벤트’에 단 1명만 생존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회 초반부터 이변이 속출한 결과다.

24일 네이버에 따르면 사우디아라비아가 우승후보 아르헨티나를 꺾은 데 이어 일본이 독일을 잡는 등 이변이 이어지면서 이날 현재 7경기 승패를 다 맞춘 이용자는 1명으로 집계됐다.

당초 네이버 승부예측 조별리그 1차에 참여한 이용자는 총 39만4946명이었다. 조별리그 첫 경기가 진행될 수록 탈락자가 늘어났다.

특히 이변으로 꼽히는 사우디와 아르헨티나, 일본과 독일 간의 경기에서 참여자들이 무더기로 탈락했다.

네이버가 공개한 승부 예측 결과에 따르면 사우디와 아르헨티나 경기에서 사우디 승리를 예측한 참여자는 0.8%에 불과했다. 97.3%가 아르헨티나 승리를 택했고, 나머지 1.3%는 무승부를 예측했다.

일본과 독일 경기에서도 91.3%가 독일의 승리를 점쳤다. 일본 승리를 예측한 참여자는 3.2%였고, 5.5%가 무승부를 예상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