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세 번째 월드컵 시작…브라질·러시아 눈물 잊자

손흥민, 세 번째 월드컵 시작…브라질·러시아 눈물 잊자

토쟁이 토토씨피알 리카게임
안카,anca8 씨투씨 벳코리아
16692619416146.jpg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이 자신의 세 번째 월드컵에 출격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를 상대로 2022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을 치른다.

우루과이는 월드컵 2회 우승,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4위의 남미 강호다.

2010 남아공월드컵 이후 12년 만에 사상 두 번째 월드컵 원정 16강 진출을 위해선 우루과이를 넘어야 한다. 다음 상대들인 가나, 포르투갈 모두 만만치 않다.

중심에 검은 마스크를 쓴 손흥민이 있다.

손흥민은 대표팀 합류를 앞둔 지난 2일 마르세유(프랑스)와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상대 선수와 강하게 충돌해 눈 주위 뼈 네 군대가 부러지는 큰 부상을 당했다.

0 Comments